피알게이트 블로그

#복불복 #주고또주고 2019년 GWP라 행복했어요~ 본문

PRG 이야기

#복불복 #주고또주고 2019년 GWP라 행복했어요~

피알게이트 2020. 1. 22. 11:31

안녕하세요? 오늘은 지난 1년간 GWP로 활동한 소감을 올려보려 합니다. 


GWP란 GREAT WORKING PLACE의 약자로서 사내에서 선발된 4~5명의 직원들이 보다 즐겁게 일할 수 있는 회사를 위해 동료들을 위한 여러 가지 사내 친목 프로그램들을 기획하고 진행하는 활동입니다. 매해 선발되어온 GWP는 피알게이트에 입사했다면 언젠가는 꼭 해야 할 활동이기도 하죠. 

2019년, 직원들이 직접 선발한 GWP 

2019년 GWP가 조금 다른 점이 있었다면 기존처럼 회사에서 지정하지 않고 1월, 신년 워크샵에서 GWP 프로그램 아이디어를 각 그룹별로 프리젠테이션하고 직원들의 투표를 통해 선발되었다는 점! 물론, 비딩을 통해 수주했기 때문에 회사에서 수여하는 빵빵한 상금도 있었답니다. 

저희 그룹의 컨셉은 ‘먹방’이었습니다. 배불리 먹을 수 있는 여러 가지 기획에 혹했는지 거의 몰표를 받다시피 했답니다. 

그때를 돌아보면… 좋은 마음 반, 걱정 반 이었던 것 같습니다. 1등은 어찌되었건 기쁜 것이고 상금도 받았지만 GWP의 클라이언트는 바로 같은 동료들이다 보니 나름대로의 스트레스가 있는 것도 사실이거든요. 

한 해 동안 숨가쁘게 달려온 일년을 잠시 정리해보면…

2월 발렌타인데이엔 마카롱과 스벅 커피로 달콤함을 

5월 피알게이트 창립기념일을 맞아 컬러풀한 다용도 주머니에 고전적인 선물, 수건을 드렸습니다.  

6월 창립기념일 기념으로 춘천으로 떠나는 당일치기 버스여행을 갔었구요,  

7월 ‘초복’엔 여름 수박주스와 치킨 스낵의 귀염뽀짝 간식으로,    

8월 ‘말복’엔 회사에서 마음껏 맥주를 마셨던 치맥파티로 더운 여름을 건강하게 나라고 응원의 마음을 담았습니다.   

11월 대망의 크리스마스 카드 촬영을 위해 1:1 헤어/메이크업과 맞바꾼 라까사 호텔에서의 럭셔리 파티, 

12월 24일 크리스마스 이브엔 ‘프레쉬’ 립 트리트먼트 선물과 크리스마스 마카롱이 함께하는 런치로 멋지게 마무리 했답니다. 

자세히 보기는 여기로 > https://prgateblog.tistory.com/327, https://prgateblog.tistory.com/333?category=596525



#복불복 #주고또주고 

GWP가 전직원을 위한 활동인 만큼 아직은 피알게이트가 어색한 동료들이 오래된 멤버들과 함께 어울릴 수 있는, 직급을 넘어서 교류할 수 있는, 조금은 더 친근해지고 편안해지길 바라는 마음에 떠올린 컨셉이 바로 #복불복이었습니다. 밥 먹는 사람도, 함께 앉는 자리도, 모든 선물들도요! 한번도 대화하지 못했던 동료들끼리 알아가고, 깜짝 선물들이 이야기 거리를 제공하길 바라는 마음을 담았죠.  


또 한가지는 회사에 애정을 가지고 항상 자기주도적으로 열심히 일하는 직원들에게 풍성한 먹을거리와 선물로 회사를 대신해 ‘수고한다’고 말해주고 싶었어요. 그래서 매 이벤트마다 먹거리와 선물을 빼놓지 않았답니다. 


저희의 마음처럼 피알게이트 식구들도 좋았을까요?


“매번 예상치 못하게 소소한 행복을 준 활동 ^_^” by L 사원 

“입사 첫 해여서 어색함도 많았는데 GWP의 미션들을 수행하다 보니 조금은 PRG 내에서 친화도 레벨이 UP된 것 같아요~” by J 과장 

"사내 행사라 하면 사실... 조금 번거로운(?) 행사라고 생각이 들 수 있잖아요.? 하지만 작년엔 산타할아버지 기다리듯 매번 기다리고 있었 던 것 같아요!” by W 대리 

"매번 기대 이상의 고퀄리티로 다음 GWP 활동을 고민하게 만들었어요” by R 부장


2020년도 GWP에 전합니다! 

부담되시죠? 그러나 그만큼 뿌듯함과 보람은 더 크답니다. 

열심히 준비한 행사 이후에 너무 즐거웠다는 동료들의 칭찬 한마디와 피드백은 쑥스러운 탓에 별 대꾸도 안 했지만 내심 기뻤던 건 저만은 아니었으리라 생각해요. 

전년도 GWP로서 몇 가지 바램을 덧붙이자면, 

평소에 자리에 오래 앉아있는 직원들이 많은 만큼 몸을 움직이는 기회도 있었으면! 

오랫동안 떠들 수 있는 추억이 될만한 경험도 하고 싶구요, 

‘맛있는 녀석들’ 프로그램처럼 어디까지 먹어보나 하는 먹방도 해보고 싶네요! 


그러나… 무엇보다 1년동안 무엇을 준비하던 여러분들이 즐거웠으면 좋겠습니다! 

그래야 피알게이트 식구들도 즐거울테니까요!  

2020년 GWP 응원합니다!!! 



0 Comments
댓글쓰기 폼